본문 바로가기

내 이야기들/생활

새가족

2019년에 새로운 가족이 찾아왔다.

 

첫 이름은 떡순이 였는데 아리로 개명했다.

아리. 김아리. 골든리트리버. 2019년 2월생.

 

아이들의 성화에 애견샾에 갔다가 홀린듯이 데리고 왔다.

 

 

 

생각해보니 새끼때부터 겁이 많았고, 나만 쫓아다녔는데 지금도...

 

 

 

새끼때 꼬물거리던 모습은 더이상 찾아볼 수 없는 짐승이 되어버림.

32kg.

 

 

오래오래 함께 할 수 있기를..

반응형

'내 이야기들 > 생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이패드 프로 4세대 12.9 + 펜슬,키보드,트랙패드  (0) 2020.09.02
새차  (0) 2020.08.30
새가족  (0) 2020.08.30
요즘  (2) 2016.09.19
5GT  (1) 2016.04.06
송도 센트럴  (4) 2015.08.15